|
|

주류성출판사
새로 나온 책 (5)
언론이 주목한 책 (12)
우수도서 및 수상도서 (15)
주류성 단행본 (139)
주류성 총서 및 시리즈 (94)
김해시 가야사국제학술회의 단행본 시리즈 (8)
한국고대사학회의 가야연구 시리즈 (3)
강정만 교수의 중국 역대 황제 평전 시리즈 (3)
최준식 교수의 서울 문화지 시리즈 (6)

평양 호남리 고구려 무덤
정상가 20,000원
판매가격 18,000원
적립금 0원
제품상태  
저자 정경일 (鄭京日)
옮긴이 하문식 (河文植)
발행 정보 출간일 2020. 9. 28 / ISBN 978-89-6246-426-9 93910
상품 정보 판형 176 X 226mm / 216쪽
수 량
  
스크랩하기

 

최근 북한에서 발굴조사된 고구려 고분에 대한 보고서

 

한민족의 자랑스러운 문화유산 가운데 하나인 고구려 벽화무덤은 한국 고대사 연구에 있어 아주 매력이 있는 주제이다. 고구려 벽화무덤은 집안의 통구와 대동강 유역에 집중 분포하고 있으며, 인물화부터 생활상을 보여주는 풍속도까지 당시의 문화와 역사적 의미를 알려주는 다양한 내용으로 구성되어 있다. 이런 이유로 비교적 일찍부터 조사 연구가 진행되어 왔고 근래에는 고구려 무덤들이 세계문화유산으로 지정되는데 중요한 역할을 하였다.

    

이 책은 20138월부터 10월까지 조선사회과학원 고고학연구소와 함께 진행한 평양시 삼석구역 호남리 2지구에 위치한 고구려 무덤 4기에 대한 발굴 결과물인 湖南里:2013年平壤市三石區域湖南里高句麗古墓群區發掘報告(香港亞洲出版社, 2015)의 한국어판으로 저자는 연변대학 역사학부에서 고구려사를 전공하면서 북한지역 고구려발해 관련 유적을 집중적으로 조사하고 있는데 이 발굴조사는 그 계획의 하나로 진행되었던 것이다.

 

호남리 고구려 무덤은 주변에 사신총, 토포리 대묘가 자리하고 있어 오래전부터 이 분야의 전문가들이 많은 관심을 가진 곳이었다. 이번에 조사된 18호 벽화무덤에서는 사신도와 별그림, 넝쿨무늬 등 여러 무늬들이 확인됨으로써 대동강 유역 고구려 벽화무덤의 중요성을 다시 일깨우는 계기가 되었다. 특히 별그림은 고구려 천문학의 수준을 가늠하는 계기가 될 귀중한 자료로 평가 받고 있다.

































 

 
한국어판 서문
옮긴이의 글

Ⅰ. 머리말

Ⅱ. 호남리 주변의 자연지리적 환경과 연혁

Ⅲ. 호남리 18호 벽화무덤
1. 무덤의 위치 및 주변 유적
2. 무덤의 구조
3. 벽화
4. 유물

Ⅳ. 호남리 19호 무덤

Ⅴ. 호남리 20호 무덤

Ⅵ. 호남리 21호 무덤

Ⅶ. 맺음말
 
지은이

정경일 (鄭京日)

길림성 매하구시 길락향 출신으로 현재 연변대학 역사학부에서 한국고대사를 연구, 강의하고 있다 연변대학 대학원에서 고구려사 전공으로 석사, 박사 학위를 취득하였다.
연변대학 고구려, 발해 연구 중심 연구책임자로 있으며 북한지역 고구려, 발해사 관련 주요 유적 발굴에 참여하고 있다.
주요 논저로는 『옥도리: 조선 남포시 용강군 옥도리 일대 역사유적』(공저), 「고구려 궁시문화 연구」, 「최근 북한경내 고구려 벽화무덤의 발굴조사 현황과 과제」가 있다


옮긴이

하문식 (河文植)

연세대학교 사학과 파른 기념교수로 재직중이다. 충북대 역사교육과를 졸업하고 연세대와 숭실대 대학원에서 수학하였다. 저서로는 『古朝鮮 地域의 고인돌 硏究』(1999년)와 『고조선 사람들이 잠든 무덤』(2016년)이 있고, 『中國東北地區石棚硏究』(2019년)를 우리말로 옮겼다.
 
번호 평점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등록된 게시물이 없습니다.


(1)